해외에서 여권 분실 시 어떻게 하지? 해외여권분실 대처방법 !

해외에서 여권 분실 시 어떻게 하지? 해외여권분실 대처방법 !

해외에서 여권 분실 시 어떻게 하지? 해외여권분실 대처방법 !

 

*플라이트그래프는 여행 관련 다양한 정보를 발행하고 있습니다.

  플라이트그래프의 여권 관련 유용한 정보 시리즈

  1. 여권, 어떤 내용들을 담고 있을까?
  2. 여권 갱신 및 재발급 방법 알아보자!

해외여행 중에 여권을 분실하면 굉장히 난처합니다. 해외에서 신분을 증명해주는 서류인 여권을 잃어버리면 출, 입국은 물론 숙소의 체크인 시에도 문제가 생길 수 있어 꼼짝달싹을 못하게 되기 때문이죠. 때문에 해외여행 도중 여권을 분실했다면 만사를 제쳐두고 현지의 대한민국 대사관이나 영사관에 연락해야 한답니다.

그럼 오늘은 해외에서 여권을 분실했을 경우 대처법에 대해 알아볼까요?

여권을 분실했을 경우 외교부 영사콜센터 +82-2-3210-0404로 전화하셔서 대처 방법을 알아보는 것이 가장 우선일 것입니다. 그 후에는 대한민국 외교 공관이 현지에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 조금씩 방법이 다르지요.

현지에 대한민국 외교 공관이 있는 경우

4(6).jpg

대부분의 여행자들이 여권을 분실했을 때 현지 우리나라 외교 공관에 연락해야 한다는 사실 정도는 상식으로 알고 계실 거예요. 가장 일반적인 경우의 해결 방식이기도 합니다.

현지 공관에서는 분실한 여권 대신 여행증명서(Travel Certificate, T/C, 이하 여행증명서)를 발급받을 수 있는데 여행증명서 발급에는 아래와 같은 준비물이 필요하죠.

 

  1. 현지 경찰서에서 발급받은 분실 신고 증명서
  2. 여권 사진 2장
  3. 대한민국으로 돌아가는 교통편의 티켓

 

준비물 중에 여권사진 2장이 있죠? 물론 여권을 잃어버리는 불상사가 생기지 않아야 하겠지만, 만약의 사태를 대비해 여행시 여권 사진을 2~3장 챙겨가면 위급한 상황에 유용하게 쓸 수 있답니다. 또 여권 분실에 대비해 여권 앞면 정보란의 사본을 가지고 있는 것도 좋습니다.

여행 증명서는 여권과 비슷한 효력을 지니지만 유효기간은 짧습니다. 대체로 귀국일까지만 유효한 경우가 많고 여행증명서로는 타 국가로의 이동은 거의 불가능하므로 여행 일정에 차질을 빚지 않기 위해서는 여권을 그 어떤 물건보다 귀중하게 보관하셔야 한답니다.

체류중인 국가에 대한민국 외교 공관이 없는 경우

안타깝게도 해외 모든 나라에 우리나라 외교 공관이 있는 것은 아니랍니다. 체류중인 국가에 우리나라 공관이 있다면 위에서 말씀드린 대로 여행증명서를 발급받으면 되지만 만약 체류중인 국가에 우리나라 공관이 없는 경우에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이런 경우 우선 해당 국가의 경찰서에서 분실 신고 증명서를 받은 후 해당 국가의 출입국 관리소에 분실 신고 증명서를 제출하고 출국을 위한 서류를 작성해 제출해야 합니다. 그 후 해당 국가를 관할하는 한국 대사관이 있는 나라로 이동해야 하죠. 이 절차는 나라마다 다릅니다.

 

대한민국 외교 공관이 없는 국가와 그 국가의 관할 대사관에 대한 정보는 여기를 참고하세요.

여권 분실시의 불이익

istock_000023238590xxlarge.jpg

해외에서 여권을 분실할 경우 이후 여행 일정이 틀어지는 것은 물론, 해외 외교 공관까지 오가는 시간과 비용, 여행 증명서가 발급될때까지 기다리는 시간 등 많은 불편과 불이익을 감수해야 합니다. 불이익은 이뿐만이 아니예요. 5년 내 여권을 2회 이상 분실한 경우 1개월간 여권 발급이 불가능하며 새로 발급되는 여권은 유효기간이 최장 5년까지만 허용됩니다. 여기서 또다시 여권을 잃어버리게 되면 발급가능한 최장 유효기간은 2년으로 줄어드니 여권분실에 유의 또 유의하세요!

 

참고: http://www.mofa.go.kr/introduce/abroad/information/contacts/index.jsp?menu=m_70_30_10&tabmenu=t_3 외교부-재외공관 정보

https://namu.wiki/w/%EC%97%AC%EA%B6%8C 나무위키-여권

 

 

ec8aaceba19ceab1b4-15


이런저런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