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베리아 횡단열차 여행용 항공권-FltGraph 항공권 추천 71

시베리아 횡단열차 여행용 항공권-FltGraph 항공권 추천 71

시베리아 횡단열차 여행용 항공권-FltGraph 항공권 추천 71

오늘의 여행지는 시베리아입니다. 시베리아 하면 어떤 것이 떠오르시나요? 아마 대부분 추운 겨울, 북풍한설 같은 단어를 떠올리실 것 같네요. 하지만 러시아의 동쪽, 시베리아가 간직하고 있는 것은 매서운 추위만이 아닙니다.

척박한 환경과 살벌한 추위는 시베리아를 사람들이 닿기 힘든 지역으로 만들었지만, 그 얼어붙은 기후를 이겨내고 살아남은 시베리아의 자연은 강인하고 우아한 모습을 하고 있답니다. 세계에서 가장 맑은 바이칼 호수와 넓은 평야, 침엽수가 가득한 툰드라까지. 특히, 이 시베리아 지역의 자연환경을 200% 느낄 수 있게 해주는 것이 바로 시베리아 횡단열차입니다. 오늘은 이 시베리아 횡단 열차와 함께 시베리아를 즐길 수 있는 항공권을 소개해드릴까 해요.

*시베리아 횡단 열차에 대한 정보가 궁금하신 분은 플라이트그래프의 포스팅 ‘시베리아 횡단열차타기, 꿀팁 정보!‘를 참고하세요.

 

Awesome Itinerary 71  서울-시베리아-서울 389,900원~     

 

항공권 1. 9월 중순 추석연휴, 서울-블라디보스톡-이르쿠츠크-서울 항공권
1-1-vert
9월 중순 추석연휴, 서울-블라디보스톡-이르쿠츠크-서울 항공권

첫번째 항공권은 추석연휴에 시베리아를 여행하는 항공권입니다. 우리나라 여행자들이 러시아 동쪽에서 가장 많이 방문하는 두 도시, 블라디보스톡과 이르쿠츠크 사이를 오픈조 구간으로 설정해 시베리아 횡단열차를 경험할 수 있는 여정이랍니다.

항공권 2. 9월 중순 추석연휴, 서울-블라디보스톡-노보시비르스크-서울 항공권
2-1-vert
9월 중순 추석연휴, 서울-블라디보스톡-노보시비르스크-서울 항공권

시베리아 횡단열차로 조금 더 긴 구간을 여행해볼까요? 블라디보스톡에서 노보시비르스크까지 시베리아 횡단열차를 타고 이동하면서 도중에 거치는 이르쿠츠크에서 바이칼 호수를 볼 수 있는 여정이랍니다.

항공권 3. 9월 중순 추석연휴, 서울-하바로프스크-이르쿠츠크-서울 항공권
3-1-vert
9월 중순 추석연휴, 서울-하바로프스크-이르쿠츠크-서울 항공권

블라디보스톡이 아닌 다른 도시가 궁금하시다면 하바로프스크에서 출발해 이르쿠츠크에서 돌아오는 이런 여정도 괜찮을 것 같네요.

항공권 4. 9월 중순 추석연휴, 서울-블라디보스톡-노보시비르스크-하바로프스크-서울 항공권
4-1-vert
9월 중순 추석연휴, 서울-블라디보스톡-노보시비르스크-하바로프스크-서울 항공권

스탑오버를 이용해 하바로프스크를 따로 여행하실 수도 있어요. 블라디보스톡에서 노보시비르스크까지는 시베리아 횡단열차를 타고 여행한 후 노보시비르스크에서 항공기를 타고 하바로프스크로 가는거죠.

항공권 5. 8월 중순 성수기, 서울-하바로프스크-블라디보스톡-이르쿠츠크-서울 항공권
5-1-vert
8월 중순 성수기, 서울-하바로프스크-블라디보스톡-이르쿠츠크-서울 항공권

성수기 휴가철 항공권도 물론 있답니다. 8월 중순에 무더위를 피해 시원한 시베리아로 날아가 보세요. 러시아 동부 3개 도시를 망라하는 항공권이 40만원대랍니다.

 

시베리아 여행 버킷리스트 1 – 시베리아 횡단열차 타기

102349253_Russia2_263120b.jpg

이번 Awesome Itinerary의 핵심이라고도 할 수 있는 시베리아 횡단열차! 수많은 이들의 버킷 리스트에 올라 있는, 세계에서 가장 긴 노선의 열차이자 전체 노선을 모두 탑승하면 무려 8개의 시간대를 지나게 되는 러시아의 자랑거리죠. 열차 안에서 먹고 자는 것을 모두 해결해야 하기 때문에 결코 호화스런 여행이라고는 할 수 없지만, 열차 안에서 만나는 낮선 이들과 부대끼며 오롯이 여행 그 자체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시베리아 횡단열차 여행의 큰 매력이랍니다.

시베리아 여행 버킷리스트 2 – 바이칼 호수 감상

Frozen-Bubbles-6.jpg

러시아 동부 여행은 바이칼 호수가 절반이고, 바이칼 호수는 러시아 동부 여행의 절반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예요. 전 세계 담수량의 20%를 보유하고 있는 바이칼 호수는 그 맑고 깊은 물 덕분에 ‘시베리아의 진주’라는 별명을 얻었다고 해요. 겨울이면 호수 속이 깊이 들여다보이는 푸른 얼음이 수면 위를 뒤덮는데, 굉장한 장관이랍니다.

시베리아 여행 버킷리스트 3 – 밤하늘의 별 보기

Milky-Way-Arch-L.jpg

뉴욕이나 도쿄 등 대도시 여행이 자극적인 양념치킨이라면, 시베리아 여행은 간하지 않고 구운 닭가슴살인 양 담백하기 그지없습니다. 주위를 둘러봐도 평원과 툰드라 같은 비슷한 자연풍경만이 반복될 뿐이고, 시베리아 횡단열차에 올라서도 할 거라곤 카드게임이나 수다떨기 같은 아날로그적인 활동 뿐이죠. 하지만 그렇기에 복잡한 도시에서는 결코 볼 수 없는 것들이 눈에 들어오기도 한답니다. 밤이면 꼭 밤하늘을 올려다보길 바라요. 차고 맑은 평원위로 떨어질 듯 가득 박힌 별들은 화려한 도시의 야경과 결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아름답거든요.

 

테마: 자연, 배낭여행, 사색, 기차여행

For You: 자연풍경을 보고 싶은 사람, 마음의 여유가 필요한 사람, 선선한 도시로 여행을 하고 싶은 사람

 

*플라이트그래프는 Awesome Itinerary를 통해 좋은 스케줄의 저렴한 항공권 여정을 소개해 드립니다. Awesome Itinerary에서 소개하는 항공권은 각 구간별로 날짜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각 구간의 항공편은 가격과 스케줄을 보며 선택 가능합니다.

FltGraph에서 따라하기.jpg


Awesome Itinera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