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리아에서 요거트 한잔- FltGraph 항공권 추천 53

불가리아에서 요거트 한잔- FltGraph 항공권 추천 53

불가리아에서 요거트 한잔- FltGraph 항공권 추천 53

여름휴가 항공권, 미리 예약해 두셨다면 걱정 없겠지만 미처 예약하지 못했다면? 점점 비싸지는 항공권 가격에 입만 벌리고 계시나요? 플라이트그래프가 많은 기업들의 여름휴가기간인 7월 말, 8월 초 항공권들을 여름 휴가 시리즈로 소개합니다. 성수기인 만큼 비성수기 특가 항공권처럼 저렴하진 않지만, 최소한 우리 호갱은 되지 말자구요. 오늘 소개해드리는 목적지는 요거트로 유명한 불가리아입니다.

불가리아. 발칸반도의 이 작은 나라가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조금이나마 안면을 트게 된 것(?)은 오래지 않았습니다. 요리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하는 미남 쉐프 미카엘의 출신국이 불가리아라는 사실에 시청자들이 관심을 가지기 시작하면서 이제는 불가리아 요리를 서울 시내에서 즐길 수도 있게 되었죠. 또한 불가리아 하면 요거트 밖에 몰랐다고요? 알고 보면 깨알 같은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지닌 나라가 불가리아랍니다. 게다가 소피아는 세계에서 물가가 가장 싼 도시 중 하나기도 하고요. 플라이트그래프와 함께 불가리아의 매력 속으로 빠져볼까요?

 

FltGraph Awesome Itinerary 53 ✈ 서울-불가리아-서울 718,300원~            

 

항공권 1. 8월 말~9월 초, 서울-소피아 왕복 항공권
1 word
8월 말~9월 초, 서울-소피아 왕복 항공권

첫번째 항공권은 8월 성수기 서울과 불가리아의 수도 소피아를 왕복하는 항공권입니다. 돌아오는 항공편의 경우 대한항공 코드쉐어로 국적기 이용이 가능하다는 점이 장점이죠.

항공권 2. 8월 말, 서울-모스크바-소피아-서울 항공권
2 word
8월 말~9월 초, 서울-소피아 왕복 항공권

두번째 항공권은 러시아 항공의 경유지 모스크바에 스탑오버해 여행을 즐긴 후 불가리아를 여행하는 여정입니다. 스탑오버 비용을 따로 부담해야 하지만 75달러 정도의 비용 추가로 유럽 2개 도시를 여행할 수 있다는 점은 분명 매력적인 선택지임에 틀림없습니다.

항공권 3. 8월 말~9월 초, 서울-소피아-이스탄불-서울 항공권
3 word
8월 말~9월 초, 서울-소피아-이스탄불-서울 항공권

세번째 항공권은 불가리아를 여행한 후 근처 다른 도시로 육로 이동해 함께 여행하고 귀국할 수 있는 오픈조 항공권입니다. 소피아로 in해서 유럽 다양한 도시에서 out이 가능하답니다. 불가리아와 가까운 터키를 함께 여행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항공권 4. 8월 말~9월 초, 서울-소피아-이스탄불-모스크바-서울 항공권
4 word
8월 말~9월 초, 서울-소피아-이스탄불-모스크바-서울 항공권

네번째 항공권은 오픈조 구간과 스탑오버를 통해 소피아, 모스크바, 이스탄불을 함께 여행하는 항공권입니다.

불가리아 여행 버킷리스트 1 – 온천

1IMG_0061

불가리아가 온천욕으로 유명하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불가리아에는 크고 작은 온천이 약 3000여개나 있답니다. 불가리아의 온천은 류머티즘과 위장병에도 효능이 있어 많은 사람들이 애용하고 있다고 하네요. 여유가 된다면 유명한 온천 스파 센터 등에 들러 느긋하게 온천욕을 즐겨보시는 건 어떨까요?

불가리아 여행 버킷리스트 2- 요거트

pochistvane-na-petno-ot-kiselo-mlqko

불가리아의 특산품으로 요거트가 널리 알려지게 된 데는 과거 오스만 제국의 영향을 받은 탓도 있습니다. 유목 생활로 인해 동물 젖을 장기보관하기 위해 유제품 요거트와 치즈 등을 만들기 시작했던 거죠. 별다른 첨가물을 넣지 않아 담백하고 진한 불가리아 요거트는 불가리아를 장수국가로 만드는 데 영향을 준 일등공신이랍니다.

불가리아 여행 버킷리스트 3- 장미 계곡


W020110607308615037560

불가리아는 세계적인 장미 산지이기도 합니다. 전세계 장미오일의 30%를 생산하고 있다고 하니 그 규모가 짐작이 가시나요? 장미오일 1g을 생산하기 위해 약 1300송이의 장미가 필요하다고 하니 정말 어마어마한 양의 장미를 재배한다는 뜻이죠. 이는 불가리아가 장미 재배에 적절한 습도와 온화한 날씨를 가진 덕분이랍니다. 해마다 5월 말~6월 초가 되면 국제 장미 축제도 열린다고 하니 꽃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놓칠 수 없겠죠?

 

테마: 미식, 온천, 배낭여행

For You: 성수기 여름 휴가를 계획하는 사람, 시원한 곳을 여행하고 싶은 사람, 느긋한 여행을 즐기고 싶은 사람

 

*플라이트그래프는 Awesome Itinerary를 통해 좋은 스케줄의 저렴한 항공권 여정을 소개해 드립니다. Awesome Itinerary에서 소개하는 항공권은 각 구간별로 날짜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각 구간의 항공편은 가격과 스케줄을 보며 선택 가능합니다.

FltGraph에서 따라하기


Awesome Itinerary